Untitled Document

헤드라인





의정부시 도로명주소위원회 개최


권태경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8.07 13:24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경기북부 바른뉴스]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지난 6일 시청 상황실에서 도로명 심의를 위한 2019년 제2회 의정부시 도로명주소위원회를 개최했다. 

재적위원 9명 중 7명의 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회의에서는 고산동과 산곡동 일원에 조성 중인 고산공공주택지구와 복합문화융합단지 내 40개 도로구간의 예비 도로명에 대해 심의하였다. 

그동안 문향재 조찬포럼과 해당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기초로 한 예비도로명에 대해 14일간 주민 등의 의견수렴을 거쳤으며, 도로명주소위원회 심의 후 10일 이내에 고시된다.   

그동안 도로명주소를 사용하면서 국민들이 느낀 불편한 점 중 하나가 너무 긴 도로명이나 도로명에 숫자를 사용하여 기억하기 어렵다는 것이다.  

이번에 새롭게 부여될 도로명은 ㅇㅇ로ㅇㅇ번길은 사용하지 않고, 되도록 3자 이내의 고유명사 및 일부 추상명사로 정감 있게 부여했다. 

  특히, 주소는 100년 이상을 사용해야하기 때문에 이번 도로명주소위원회는 그 지역의 역사적인 특성 및 도시화로 인해 잊혀질 수 있는 옛 지명이나 그 지역의 유명 인물의 시호 등을 인용하여 시민들이 자긍심을 느끼게 하는데 중점을 두었다.     

이날 회의를 주재한 홍귀선 부시장은 “2014년부터 전면 사용하는 도로명주소는 그동안 전체 국민의 80%이상이 사용하고 있어 어느 정도 안정화 단계에 접어들었다고 하지만, 그동안 도로명주소를 사용하면서 시민들이 느낀 일부 불편한 점들은 하나하나씩 정비해 시민들의 편의를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의정부= 권태경기자

 

[ Copyrights © 2017 경기북부바른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의정부시 장곡로 280-23 현대아파트 302동 1505호 관리자 등록번호 : 경기 아51714 등록일 : 2017년 10월12일
직통전화 : 010-5346-3317    발행인ㆍ편집인 : 권태경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권태경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태경
Copyright 2017 경기북부바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3317@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