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의정부시 불법 무단투기와 전면전을 선포하다


권태경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2.03 12:33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바른뉴스 의정부=권태경기자> 의정부시(시장 안병용)가 상습 무단투기 지역에 대한 전수 조사를 통해 관내 무단투기 근절을 위한 첫 발을 내딛었다. 

 시에 따르면 쓰레기 불법 무단투기는 단순히 도시 미관을 저해하는 것을 넘어, 이웃 주민간의 다툼으로도 종종 번지면서 갈수록 우리 사회에 큰 문제로 대두되어왔다 것. 

 이에 의정부시 자원순환과와 5개 청소대행업체는 지난달 1월 23일부터 29일까지 일주일간 의정부시 전역을 대상으로 상습 무단투기 지역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이번 전수조사는 무단투기 상습 민원 발생 구역부터 신도시와 같이 급속한 인구 유입에 따른 쓰레기 발생량 증가 지역까지 무단투기의 유형과 현황을 파악, 무단투기 근절을 위한 근본 대책을 마련하기 위함이다. 

   조사 결과 신촌로39번길 30-59, 가능로135번길 20 등 의정부시 관내 총 119곳이 불법 무단투기 상습 지역으로 조사되었다.

 이번에 조사된 상습 무단투기 지역에 대해서는 무단투기 감시카메라(CCTV) 및 거점배출시설 우선 설치,‘바로 클린 의정부’기동처리반 신속 투입과 같은 무단투기 근절을 위한 선제적 조치를 취해 나갈 예정이다.

  이에대해 이종태 자원순환과장은 “의정부시 전역에서 작년 한 해 약 852톤의 무단투기 쓰레기가 발생하였으며, 이 쓰레기를 처리하는데 2억 원의 예산이 투입되었다”라고 말하면서 “이번 조사를 통해 의정부시가 무단투기 없는 클린 의정부로 재탄생하고 예산 절감까지 일석이조의 효과가 나타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의정부시는 앞으로도 불법 무단투기 단속을 강화하는 한편, 올바른 쓰레기 배출방법 안내 등 다양한 캠페인을 계속해 나갈 예정이다.

 

[ Copyrights © 2017 경기북부바른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의정부시 장곡로 280-23 현대아파트 302동 1505호 관리자 등록번호 : 경기 아51714 등록일 : 2017년 10월12일
직통전화 : 010-5346-3317    발행인ㆍ편집인 : 권태경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권태경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태경
Copyright 2017 경기북부바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k3317@hanmail.net